본문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 불편한 삼중절취사법... 경로당사건 공수쳐간다면 .?
작성자 임○○ 작성일 2021-10-08 조회수 139
*불편한 사법세상의 경험들... 왜 세상이 아름답게 여겨진다면 서요.?
불편한 사법세상의 경험들... 이권에 관계하는 직업세계에 부딛치게 되는 연관 고비가되면
논리가 엇나가는 현실의 정의를 깨닫고 망연 자실하게 되는 용기 마저 길을 떠난 ...

언제부터인가 ...보통서민 사람들은 하늘의 이치처럼 불편함을 참는 습성이 내재 되어 있습니다.
무슨 이유 인지 사법의 달인들이 *생겨나면서 부터 불편함을 참는 습성이 *국가폭력을 겪습니다.
인위적인 *역풍사법피해*는 거부할수록 인위적 줄기와 가지를 형성하여 덩쿨숲길로 인도됩니다.

사법에 호소해도 결과는 사법기업에 앗기므로 전후의 결과는 비슷하니 용기를 내기가 힘듭니다.
어차피 사법달인자들은 적든 크든 거의 단체를 운영하고 그들 구조가 불로소득 이익을 탐구합니다.
국가폭력 *똑떨어진 환수금액 선수쳐서, 국가폭력에 벌금식으로 납부당함. 똑떨어진 3중절취
담보금압수+ 외상값차단+벌금=3중절취==사건발생으로인한 혜택의수혜자들의 루트입니다.
한번 맛들면 마약중독에 빠질것 같은 착각==정의든 불의든 마약을 거절하면 초연한 비목이됩니다.

드라마 사극을 보면서 억울한 금원들이 흘러가는 방향이 바다에서 사법어부가 낛이질하는 방법.
역습격피해 나이테들... 극복하는 방법은 만유인력을 인정하는 먹이사슬의 국가폭력 철학입니다.
거기다가 악인께 달아주는 훈장의 명예훼손이라는 권선징악 반대철학의 저울질도 인용합니다.
선이 들어갈 자리는 귀해도 악이 흘러들어갈 하수도는 사법속에 밑그림의 기초와 기본이됩니다.

*********만연된 낛이방법 ***** 결투안하면 주는떡만 먹는것이 사법 기업의 이윤창출 ***********
* 증거물 입증은 그들 의 기호식품* 이므로 선택은 자율권이라는 그들의 결투선택의 권한입니다.
요즘은 결투할 자신이있는 자들을 의학용어로 진찰하는 데는 그진찰만 정확하면 낛이가 됩니다.

왼만한 손실 또는 큰 손실을 당하고 서도 결국은 국가폭력에 순종해야 되는 경우가 흔합니다.
법을 한약달이듯 뒷골목 출몰로 해결하는 그쪽방면의 단골고객이 사법농장을 경영합니다.
농민은 흙에 밭에 농작물을 심고 가꾸지만 그쪽 달인들은 사법을 농장으로 이용하는것임.

만유인력법칙 (萬有引力 法則) = 질량을 가진 모든 물체가 작용하는 인력힘은
두 물체의 질량의 곱에 비례하고 거리의 제곱에 반비례함. 뉴턴이 발견함.법칙 (法則)

인간사법 역사는 {{ 정해진것이 아니고 사법에 농장을 전월세든. 일회작물이든 심는자 }}
사법의 달인들을 통한 자들에게 시달림이 국가세금의 통합기금보다 월등 하다는것.
만약에 본인이 국회 청문회의 사법농장의 증인이 된다면 그증거를 100% 입증할수 있습니다.

사법은 입증을 해도 입증을 안받아드리면 되는 편리함이 입증없는 경우와 다르지 않습니다.
법원이나 조사기관도 *협치 단결의 한목소리가 규범-규율-질서 의 80 ~90% 를 찾이합니다.
협치를 깨라는 법은 없음이 공무원 사회이고 깨는 자가 있다면 99%는 ...그런 용기는 불가능함.
더구나 이윤분배의 틀로 나간다면 그들의 일사불란의 합치 자채가 시스템화 되어 있습니다.
초장과 중간간보기 등 그들의 입맛으로 불리함을 뗄수 없음이 하수도 사법의 만유인력입니다.
세간정평은 무조건적인 합의나 조정에 굴복해야 되고 그 뒤쪽 풍경에는 길이 없다고 합니다.
전에는 형사기관이 합의를 조정했다는데 피해합의없이 가해편의만을 제공한 터널로 보내집니다.

사법처럼"힘" 농장의 힘으로 닥아서는 괴한은 그쪽 환자의 몰이성을 제외하고는 없습니다.
사법은 인간의 공정함을 밝힌다는 뜻에 반반의 의미가 있을뿐, 사법종교 철학의 한계입니다.
인위적인 역풍을 막아서려면 또한 그 부분에 삶을 허비하는, 역풍의 삶으로 낭비됩니다.
피해자들이 사법입장이 된다한들 이윤추구의 사법의 틀을 무슨수로 돌파하겠습니까?
청년들은 자신이 겪어보아야 현실을 직시하기 때문에 세상을 살아가는데 용감합니다.

또한 그러한 때옷을 입지 않을수록 인간본성의 아름다움이 그들 청년들에게 존재합니다.
학생들은 더 아름답고, 어린이들은 또 유아들은 그들을 양육하는 어른들도 아름답습니다.
때 묻은 노년의 달관되고 안된 노인들 세계에 젊음이 섞여 살아줘서 세상은 늘 언제나
아름답고 충만한 꿈의 현장이 되는 이치 입니다. 왜 세상이 아름답게 여겨진다면 서요.?
*** 사법에 갈일이 많은 노인의 아픔을 독백으로 풀어보는 80연륜 할매의 독백입니다.**
약자를 보호해줄 사법신앙이 반대로 일제히 사법원칙에 100% 배제당한 실정의 삶속에서
노년의 건강성을 되돌려 볼때 밝은 청년들과 학생들과 어린이들의 밝음에 눈이 부셨습니다.

사법퇴직자 변호사 개설정 의? 신신당부가 사법무력화 유인술책이 사법추방이 될줄이야.~!
어두운곳에빛을...70년대 매스콤결혼관... 낙후어둠술군께 힘겨웠던 사법노크가 단초은인.~!
독재시절엔 말단 서민민들 민원은 기다렸다는듯이 물만난고기처럼 100발100중 보살폈던것임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여러분들의 소중한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이전글 예당저수지 분수쇼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