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충청남도의회

  • 충청남도의회 페이스북
  • 충청남도의회 트위터
  • 충청남도의회 블로그
  • 충청남도의회 카카오스토리
  • 충청남도의회 카카오스토리
  • 충청남도의회 인스타그램

상단 사용자메뉴

글로벌링크

통합검색

메인메뉴


슬로건 : 도민과 함께 미래를 열어가는 충청남도의회 - 도민과의 아름다운 동행, 충청남도의회가 만들어 갑니다

도민과 함께 미래를 열어가는 충청남도의회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회의록검색

회의록검색

보도자료

HOME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충남도의회, 발전소·송전시설 주민 피해방지 대책마련 촉구 건의안 채택
작성자 기획홍보팀 작성일 2019-09-06 조회 29
첨부파일 hwp파일 190906_충남도의회, 발전소.송전시설 주민 피해방지 대책마련 촉구 건의안 채택.hwp jpg파일 190906_제314회 임시회-발전소 주민 피해방지 대책 촉구 건의안1.jpg 
원본그림보기

충남도의회, 발전소·송전시설 주민 피해방지 대책마련 촉구 건의안 채택

 

- 양금봉 의원 대표발의송전시설 주민 피해보상·송전선로 지중화 핵심 -

- 송전선로 지중화율 전국 평균보다 크게 밑돌아 -

 

충남도의회는 6일 제314회 임시회 4차 본회의에서 발전소 및 송전시설 인근지역 주민 피해방지 대책 마련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양금봉 의원(서천2)이 대표발의한 이 건의안은 송전시설물로 피해를 입고 있는 발전소 주변 주민에 합당한 보상과 송전선로 지중화를 요구하는 것이 핵심이다.

 

전국 석탄화력발전소 60기 중 절반이 위치한 충남에서 생산된 전력은 2017년 기준 131897(기가와트시)Gwh, 이 중 62%81717Gwh가 수도권 등 외부로 송전됐다.

 

외부로 전력을 공급하기 위한 도내 4168개 고압송전탑과 1376Km 길이의 고압송전선로는 전자파를 내뿜으며 도민 건강에 심각한 악영향을 끼치고 있다.

 

양 의원은 서천화력발전소 주변 마을에는 송전탑이 중간에 위치해 있고 고압 송전선로가 주민이 실제 거주하는 집 바로 위로 지나가면서 주민들은 각종 암이나 백혈병, 정신질환 등을 앓거나 사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충남의 송전선로 지중화율의 경우 전국 평균(12.3%)은 물론 경기도(17%)와 전라도(5.3%) 등 도 단위 지자체 지중화율에도 크게 미치지 못하고 있다고압송전선로로 고통받고 있는 마을만이라도 우선적으로 지중화 공사를 통해 고통을 덜어줘야 한다고 밝혔다.

 

충남도의회는 건의안을 청와대와 국회, 산업통상자원부와 환경부, 정당 등 관계기관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전글 충남도의회 조승만 의원 “폐교를 지역사회 공간으로” 
다음글 충남도의회 제314회 임시회 폐회…39개 안건 처리 

홈페이지 만족도조사

홈페이지 만족도에 대해서 글을 남겨주세요.

만족도조사

자료관리부서
부서명 : 총무담당관실 담당자 : 최솔 전화 : 041-635-5064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

맨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