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도민에게 다가가는 열린의정

이완식

항상 열린마음으로 여러분만을 기다립니다. 홈페이지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건설소방위 “가시적성과로 도민 신뢰도 높여달라” 당부
작성자 홍보담당관실 작성일 2024-01-24 조회수 200

건설소방위 가시적성과로 도민 신뢰도 높여달라당부

 

- 충남도 균형발전국 주요 업무보고 시작으로 본격 의정활동 돌입 -

 

충남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위원장 김기서, 이하 건소위)는 24일 제349회 임시회 1차 회의를 통해 충남도 균형발전국 소관 동의안을 심의·의결하고 2024년 주요 업무계획을 보고받았다.

 

이날 회의는 국가를 선도하는 균형발전 추진, 충남혁신도시 완성 및 정주 환경 개선, 베이밸리 메가시티 및 안면도 관광지 개발, 지역경제 동력 확보, 지방소멸 위기 극복으로 지속 가능한 충남 구현 등 충남도의 균형 발전 정책에 대한 의원들의 질의응답이 이어졌다.

 

이용국 위원(서산2·국민의힘)은 “공공기관 유치 시 어떤 기관을 유치하느냐가 중요하니 핵심 기관 유치에 힘써주고, 기관을 집중화할 필요가 있다”며 “실제로 혁신도시와 그 주변 도시의 산업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는 핵심적인 기관을 유치하는 데 최선을 다해 달라”고 지적했다.

 

김도훈 위원(천안6·국민의힘)은 “온천산업과 예산군 보부상촌 사업 추진 시 두 사업을 연계해 구체화 및 활성화하는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며 “또한 도청 내포신도시 주거 공실률을 줄이는 등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더욱 노력해달라”고 주장했다.

 

조철기 위원(아산4·더불어민주당)은 “국방대학교 체력단련장 조성 지원 동의안 회의 보고자료의 예산 증액 부분이 서로 맞지 않는데 집행부의 이런 부실한 자료작성은 신뢰도를 떨어뜨린다”고 지적한 후 “현재 이렇다 할 가시적 성과가 부족하다. 어렵더라도 충남혁신도시 중점 유치 공공기관 추진을 위해 좀 더 힘을 내달라”고 요구했다.

 

신한철 위원(천안2·국민의힘)은 베이밸리 충남 경제자유구역 연구용역 결과자료 요구를 하면서 “현재 국내 경제 자유구역이 인천으로 시작해 부산, 진해, 광양만권 등 총 9개가 조성‧운영 중”이라며 “이에 대한 사전 벤치마킹을 통해 경제자유구역 지정신청 및 심의 대응에 철저히 기해 달라”고 밝혔다.

 

이완식 부위원장(당진2·국민의힘)은 “충남혁신도시 중점 유치 대상 공공기관이 44곳으로 늘어났는데, 늘리지만 말고 유치 활동 추진에 집중해달라”며 “특히 지역별 특성을 반영한 공공기관 유치 전략을 펼쳐 주고 당진 균형 발전을 위한 송악신도시 개발지원도 잘 검토해달라”고 당부했다.

 

고광철 위원(공주1·국민의힘)은 “민간 역량과 자본을 활용한 ‘민관합동 지방소멸방지 대책’으로 충남이 선도하는 지방소멸 대응책을 추진 해달라”고 당부하며 “특히 충남도의 인구 유입을 위한 사업 발굴로 지방소멸을 막아달라”고 요청했다.

 

마지막으로 김기서 위원장(부여1·더불어민주당)은 “공공기관 유치, 베이밸리 메가시티 선포식 등 자꾸 지체되고 지연되는 사업들로 인해 도민의 신뢰도가 떨어지고 있다”며 “실질적인 효과를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 성과를 보여줌으로써 신뢰도를 회복해달라”고 덧붙였다.

첨부파일

압축 내려받기 압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