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도민에게 다가가는 열린의정

오인철

항상 열린마음으로 여러분만을 기다립니다. 홈페이지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오인철 충남도의원 “노후된 충남TP 시설 개·보수 시급”
작성자 홍보담당관실 작성일 2021-09-09 조회수 263

오인철 충남도의원 노후된 충남TP 시설 개·보수 시급

 

- “본원 건물 9개동 중 8개동이 10년 이상건물 내·외부 훼손·누수 심각” -

 

충남도의회는 오인철 의원(천안6·더불어민주당)이 충남테크노파크 건축물, 시설 등의 노후화를 지적하고, 시설물 개·보수 요청을 주장했다고 9일 밝혔다.

 

오 의원은 지난 3일 열린 제331회 임시회 3차 본회의 도정질문을 통해 “충남테크노파크는 설립된 지 20년이 지나 건축물 노후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증가하고, 입주기업 불편 신고가 잇따르고 있다”고 지적했다.

 

충남테크노파크(Techno Park·CTP)는 충남도 내 산·학·연·관의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구성해 기술의 공동개발과 사업화 그리고 벤처기업의 창업과 중소기업의 경영지원으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국가경쟁력 제고에 기여하기 위해 1999년 1월 개원한 충청남도 출자·출연 기관이다.

 

오 의원은 “충남테크노파크 천안 직산의 본원 건물 9개동 중 8개 동이 10년 이상된 노후 건물로 건물 내·외부 훼손이 심각하고 옥상, 외벽 등 누수가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이어 “충남의 기술과 지역경제의 선두주자인 충남테크노파크 노후시설의 방치는 테크노파크의 활용도 저하 뿐만 아니라 테크노파크 이미지 저해를 초래하고 있다”며 조속한 시설 보수 등 충남도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다.

 

답변에 나선 이필영 행정부지사는 “입주기업이 기업활동을 하는데 지장이 없도록 테크노파크 건축물 유지관리를 위해 중소기업벤처부와 함께 예산 지원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첨부파일